당월누적 : 12
오늘접속자 : 12


공지사항 [보도자료]단속기준에 적합판정 받아도 음주운전하면 사고위험 급증
2016-06-01 14:49:49
파워물류 (powergls) <> 조회수 657
211.201.166.21

보도자료

배포일시 : 2016. 5. 26(목) / 총 5매(본문 3매)
담당부서 : 자율주행평가실
담 당 자 : 실장  홍 윤 석  ☎ (031)369-0330 / 부연구위원  노 명 현  ☎ (031)369-0331
보도일시 : 5. 27(금) 조간부터 보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 / - 통신 방송 인터넷은 5. 26(목) 11:00 이후 보도 가능 -


단속기준에 적합판정 받아도 음주운전하면 사고위험 급증
- 술먹고 운전하면 시야각 좁아지고 대처능력 떨어져 -

□ 교통안전공단(이사장 오영태)이 음주운전의 위험성을 알아보기 위해 실제 술을 마신 상태(혈중 알콜농도 0.03~0.05%)로 자동차를 운전하여 운행안전성을 평가한 결과 장애물 회피, 차선유지 등 위급상황 대처능력이 현저히 저하되어 사고위험성이 평상시에 비해 급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.

    * 현재 우리나라 음주운전 단속 기준은 혈중 알코올농도 0.05%로 1962년에 만들어져 55년간 이어지고 있음.

□ 음주운전 운행안전성 평가 결과, 시속 60km로 주행 중 전방에 적색 신호등 점등 시 운전자 반응시간이 느려지고 제동페달을 밟는 힘이 부족해지면서 제동거리가 평상시 보다 평균 10m 더 증가하였다.

   또한, 곡선주행 시에는 반응시간이 느려지고 핸들조작 능력이 현저히 떨어져 빈번한 차선이탈현상이 나타났다.


□ 교통사고 경향성과 관계되는 개인의 성격 및 심리적 행동 특징을 과학적으로 측정하는 운전정밀적성검사를 실시한 결과 음주운전을 하면 위험을 판단하고 대처하는 능력이 떨어지고, 동체시력이 저하되어 사고위험이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   판정표에 따르면, 총 13개 검사항목 중 8개 항목에 대하여 판정등급이 떨어졌으며, 특히 행동안정성과 정신적 민첩성, 동체시력의 경우 3단계 이하로 떨어졌다.


□ 실제로 ’14년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치사율 2.46은 전체 교통사고(음주운전 제외)로 인한 치사율 2.09에 비해 18% 더 높아, 음주운전사고 발생시에는 사망의 위험성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


□ 공단 오영태 이사장은 “술을 마신 상태로 운전을 하게 되면 주의력, 판단력, 운동능력 등의 저하로 인해 다양한 사고를 유발하게 되며, 이는 자신은 물론 타인의 안전까지 위협하는 매우 위험한 행동”이라며,

 ㅇ “현재 우리나라도 음주운전 단속기준을 강화하는 분위기인 만큼,

 ㅇ 국민 모두 음주운전에 대한 위험성을 충분히 인식하고 절대로 운전을 하지 않도록 주의를 해 주시기 바란다”고 당부했다.


위 내용과 관련한 시험 영상은 교통안전공단 웹하드에서 다운로드 가능
* 교통안전공단 웹하드 주소 : 
www.webhard.co.kr (아이디 kotsa7/비번 a1234)


회사상호 : 파워물류 / 사업장소재지 : 서울 강서구 마곡중앙6로 11­
법인번호 : 379-86-00313 / 사업자등록번호 : 204-86-08613 / FAX. 0504-498-0861
상담전화 : 010-3736-6000 / 담당자 : 위찬우/ e-mail : d2300@nate.com
COPYRIGHT (C) 2010. ALL RIGHT RESERVED.